작성일 : 19-04-08 10:36
"인문사회학 살리자" 2300억 투입
 글쓴이 : 홍보국
조회 : 70  

정부, 학술생태계 활성화 나서.. 대학 밖 연구자도 지원 강화키로

정부가 인문사회 학문에 올해 2300억원 수준의 예산을 투입하기로 했다. 박사학위를 딴 후 학문을 지속하는 연구자에 대한 연구지원을 강화하고, 대학에 속하지 않더라도 사회 각 분야와 지역에서 활발하게 강의하거나 연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문화체육관광부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인문사회 학술생태계 활성화 방안(2019~2022)'을 4일 발표했다.

이번 방안은 '혁신적 포용국가'라는 정부 기조에 인문사회과학이 핵심기반임에도 지금까지 학문후속세대 위기가 심화된 데 따른 것이.다.

실제 지난 10년간 인문사회 분야는 위축됐다. 4년제 대학에서 인문사회계열 학과는 통폐합으로 줄었다. 지난 2007년부터 2017년까지 10년간 4년제 대학 인문계열 학과는 14.2%포인트 줄었으며, 자연계열은 11.9%포인트 상승했다. 박사학위 취득자 취업률도 공학계열은 87.3%에 달했지만 인문계열은 50.9%로 절반에 그쳤다. 오는 8월 강사법 시행으로 인해 특히 인문사회 분야 연구자들이 대량해고를 당할 위기라는 우려도 제기된다.

교육부는 우선 박사후 국내연수 과정이나 학술연구교수, 시간강사연구지원사업 등 기존 학문후속세대 연구지원사업은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사업'으로 통합 개편한다.

앞으로는 연구자가 대학에 소속되지 않았거나 추천이 없어도 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한국연구재단 차원에서 '인문사회연구자지원센터'(가칭)를 설치해 대학 소속이 없는 연구자들을 관리한다.
기존에는 논문 위주로 성과를 측정했다면 이제 대학 내외 교육 활동도 평가한다. 장기유형은 저서와 번역 활동 비중도 확대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관리하는 문화원이나 문화의 집 등 지역 생활문화시설에서도 인문사회 전공자 또는 연구자들이 교육과 강연을 기획해 운영할 수 있는 길도 열린다.

leeyb@fnnews.com 이유범 기자

 
 

Total 57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12.01.) '대량해고' 논란 강사법…시행 … 관리자 12-01 2119
575 강사법시행 교육부 보도자료 홍보국 06-05 38
574 교육부 차관 칼럼 " 강사법과 고등교육혁신" 홍보국 06-05 21
573 매일신문, '경북대분회 무기한 천막농성 … 홍보국 05-25 42
572 뉴시스, 경북대분회 천막농성 돌입 기자회견 … 홍보국 05-25 31
571 영남일보, 경북대분회 천막농성 돌입 보도 홍보국 05-25 40
570 부산대 노사협의체, 8월 강사법 시행 앞서 본… 홍보국 05-13 46
569 강사 해고 ‘현실화’?…강사법 매뉴얼 ‘속… 홍보국 05-13 39
568 강훈식 의원, 강사법 개정안 대표 발의 홍보국 04-29 63
567 "강의 배정 못 받으면 거리로 내몰려” 홍보국 04-08 93
566 "인문사회학 살리자" 2300억 투입 홍보국 04-08 71
565 “강사 1만 5000명 해고”…강사 ‘보호’법의… 홍보국 04-08 61
564 대법 "시간강사 전업·비전업, 강사료 차등 지… 관리자 03-15 84
563 대학·교수·학생단체 10곳, 국가교육위 설립 … 홍보국 02-21 97
562 대학가 조용한 해고 현실화..."시간강사는 유… 홍보국 02-16 112
561 교육부, 강사법 시행령 입법예고..공개임용·… 홍보국 02-07 146
 1  2  3  4  5  6  7  8  9  10    
관련사이트: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