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7-03-15 17:46
(2.2) 비정규교수노조 경북대분회 교수 차별 총장 등 사퇴 촉구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567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경북대 분회는 1일 “구성원 간 분열을 야기하고 비정규 교수를 차별하는 경북대 총장과 보직교수들은 총사퇴하라”고 촉구했다. 

분회는 이날 경북대 본관 앞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최근 이 대학 보직교수가 학생에게 비정규 교수는 신뢰하지도 말고 어울리지도 말라고 이야기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이 같은 대학본부의 태도는 대학의 자율성을 파괴하고 구성원 사이에 분열과 갈등을 초래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정보선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경북대분회장은 “비정규 교수들의 생활기본권과 차별없는 교원으로서의 권리를 보장하라”고 말했다. 

권혁준기자 hyeokjun@yeongnam.com

http://www.yeongnam.com/mnews/newsview.do?mode=newsView&newskey=20170202.010100740040001

 
 

Total 56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12.01.) '대량해고' 논란 강사법…시행 … 관리자 12-01 1714
562 대학가 조용한 해고 현실화..."시간강사는 유… 홍보국 02-16 7
561 교육부, 강사법 시행령 입법예고..공개임용·… 홍보국 02-07 29
560 교육부에 천막 친 시간강사들…"대학 꼼수 정… 관리자 01-31 33
559 개정 강사법, 대구권 대학에 대량해고 몰고 … 홍보국 01-09 74
558 '대학강사 대량해고'...영남대 재검토… 홍보국 01-09 61
557 [사유와 성찰]대학은 자본의 시녀인가 홍보국 12-27 74
556 [강사법 파장]교육부 "강사 대량해고 대학 재… 홍보국 12-17 99
555 내년 고등교육 예산 10조806억원...어떻게 쓰이… 홍보국 12-17 62
554 부산대학생들, 비민주적 학칙개정반대 4천명 … 홍보국 12-17 76
553 [MBC대구] 강사법.처우 개선은 커녕 알자리 뺏… 관리자 11-27 67
552 “41년 만에 대학 시간강사 법적 지위 보장 길… 홍보국 11-15 90
551 대학들은 강사 축소?---시간강사 대거 구조조… 홍보국 11-15 79
550 강사법 관련 YTN 및 한국대학신문 보도 관리자 07-23 223
549 (7.13)시간강사 공청회 뉴스 관리자 07-13 198
548 (6.30) 민주노총, 10만명 대규모 집회 연다.. "文… 관리자 07-02 230
 1  2  3  4  5  6  7  8  9  10    
관련사이트: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