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8-11-29 15:36
개정 강사법 국회 통과에 대한 입장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36  
개정 강사법 국회 통과에 대한 입장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1. 유예 강사법이 아닌 개선 강사법 통과에 환영의 뜻을 밝힌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2. 이전의 국회의원들과 달리 이번 개정 강사법 통과에 적극적으로 나선 이찬열 교육위원장과 조승래 법안소위위원장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다른 교육위 여야 간사와 법사위 의원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씀을 전한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아울러 올바른 방향으로의 강사법 개정에 큰 힘이 되어 준 김상곤 전 교육부 장관과 유은혜 장관께도 감사의 뜻을 밝힌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또한 강사법 개정과 비정규교수의 권익 증진 및 교육연구환경개선에 장기간 함께 해 준 민주노총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전교조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대학노조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교수노조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민교협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대학원생노조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학부모회 등 많은 연대 단위들에게도 깊은 고마움을 전한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3. 사실 개정 강사법 통과에 대해 만시지탄을 금할 수 없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지난 수십 년간 너무나도 많은 안타까운 일이 있었고 피해자들이 속출했음에도 우리나라의 교육당국과 정치권은 정말 무책임하였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잘못 만든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2011년 강사법과 전임교원강의담당비율지표 때문에 수 만 명의 시간강사가 정든 대학을 떠났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지금부터라도 이런 오류를 반복해서는 안 된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늦었지만 개정 강사법 시행은 새로운 대학사회를 여는 출발점이 되어야 할 것이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4. 하지만 여전히 현실은 불안하고 위태롭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대학들은 개정 강사법을 핑계로하여 대규모 구조조정을 획책하고 있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그 결과는 강사 대량해고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학생 수업권 박탈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전임교원 노동 강도 강화의 교육환경파괴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학문생태계 붕괴로 이어질 것이 자명하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이 행태를 그대로 두어서는 안 된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국회와 교육부는 다양한 조치를 통해 대학들의 이런 자기파괴적 행위에 제동을 걸어야 할 것이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5. 아직 예결위가 남았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예결위 의원들이 대학강사제도개선협의회의 합의 정신과 국회 교육위 및 법사위의 결정을 존중하는 결정을 하리라 본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현재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550억 원 규모의 예산이 교육위를 통해 올라가 있는데 다른 경로를 통해 더 많은 예산을 배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있는 것으로 안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예결위는 대학들이 강사법을 핑계로 강사를 대량해고 하지 않도록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또한 그동안 묵묵히 일해 온 강사들에게 약간이나마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최대한 많은 예산을 배정하고 직접 인건비로 지원해 주길 바란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특히 사립대 강사에게 꼭 혜택이 갈 수 있도록 조치해주기 바란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6. 교육부는 예산이 확보되는 대로 지급 방식을 진지하게 고민하면서 강사고용유지 방안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지금보다 더 나은 교육환경 확보 방안 등을 준비하여 대학들에게 제시해야 할 것이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빠른 시일 내에 관련 조치가 이루어지길 바란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7. 우리 노동조합은 개정 강사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는 대로 교육부와의 시행령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TF 구성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강사운영규정준비팀 구성에 적극 협조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즉각적인 가이드라인 발표 준비에 함께 할 의향도 있음을 미리 밝혀 둔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8. 우리는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예산 확정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예산 배분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구조조정 분쇄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더 나은 대학 건설의 한 길로 달려 나갈 것이다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2018년 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11_ xml_:lang="utf-8" lang="en-us" style="letter-spacing: 0pt; font-family: 함초롬바탕; font-size: 12pt; box-sizing: border-box">29
 
민주노총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Total 1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8기 2차 정기총회 공고 관리자 04-10 54
공지 교수법 공동체 심화과정 지원안내 (~4/11) 관리자 04-09 46
공지 2019년 1학기 공동연구실 배정 결과 공고 관리자 03-20 317
공지 2018년 경북대분회 단체협약서 관리자 03-13 109
공지 강사법설명과 예상Q&A모음 관리자 03-13 114
공지 [국교련성명]강사법 통과에 따른 보완책을 국… 관리자 12-04 285
공지 [경북대분회]‘내일의 새벽’을 열며! 강사법… 관리자 12-04 316
195 8기 2차 정기총회 공고 관리자 04-10 54
194 교수법 공동체 심화과정 지원안내 (~4/11) 관리자 04-09 46
193 제10회 대구사회복지영화제 개최 안내 관리자 03-20 62
192 2019년 1학기 공동연구실 배정 결과 공고 관리자 03-20 317
191 "시간강사 전업/비전업 구분 강의료 차별 위… 관리자 03-20 76
190 대학 시간강사 전업·비전업 강사료 차등 지… 관리자 03-15 80
189 2018년 경북대분회 단체협약서 관리자 03-13 109
188 강사법설명과 예상Q&A모음 관리자 03-13 114
187 2019학년도 1학기 공동연구실 신청 안내 관리자 03-12 151
186 3월 23일 대학주체 결의대회 안내 관리자 03-07 69
185 본조 2019년 정기대의원대회 관리자 02-20 82
184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대의원 선거 공고 관리자 01-17 281
183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제21기 간선임원 선… 관리자 12-26 247
182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제21기 간선임원 선… 관리자 12-21 212
181 강사법 예산안 통과와 대학 측의 강사 대량… 관리자 12-12 303
 1  2  3  4  5  6  7  8  9  10    
관련사이트: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
화면을 클릭하시거나 ENTER를 누르시면 원래화면으로 돌아갑니다.